한교연, ‘전광훈 목사의 신성모독 발언 회개와 자중 촉구’ > 뉴스종합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9-25 22:51:58
Acts29Times
사이트 내 전체검색
KWT 방송


뉴스종합

한교연, ‘전광훈 목사의 신성모독 발언 회개와 자중 촉구’
목회자로서 해서는 안되는 금도를 넘은 것 출처 : 크리스천월드(http://www.christianworld.or.kr)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19-12-27 10:19

본문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이하 한교연)은 지난10일 성명을 통해 최근 전광훈 목사의 언행에 대한 입장을 발표하고, ‘신성모도’과 관련된 발언은 목회자로서 해서는 안되는 금도를 넘은 것으로 회개하고 근신 및 자중하기를 촉구했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가 지난 10월 청와대 앞 집회 중에 "하나님 까불면 죽어, 하나님과 친해" 등 애국운동을 하는 과정에서 생각없이 쏟아낸 전광훈목사의 발언이 알려지면서 '신성모독' 과 이단성 논란이 벌어지고 있다. 전 목사가 어떤 의도에서 이런 발언을 했든 이 발언은 목회자로서 도저히 해서는 안되는 금도를 넘은 것으로 회개하고 근신하고 자중하기를 촉구한다.

한교연은 “전 목사가 자유 대한민국을 수호하겠다는 일념으로 경제 안보 및 국가의 안위를 걱정하며 애국의 충정에서 선구적인 운동을 전개하는 것에 대하여는 공감하고 지지한다.”면서 “하지만 평소의 화법이나 교만하게 보이는 언행은 자제하고 겸손함으로 초심을 잃지 않기를 바란다.”고 권면했다.

그러면서 “전 목사가 수 개월간 광화문 집회 등을 주도하며 보여준 그의 시국관과 현 정권에 대한 정치적 소신은 개인의 신앙 양심의 자유에 속한 행동이기에 가타부타 언급할 필요가 없다.”며 “그러나 한국교회 지도적 위치에 있는 목회자로서 한국교회 전체의 위신과 품격을 떨어뜨리는 언행은 반드시 자중하고 또 삼가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이번 논란이 전적으로 전 목사가 자초한 일이기에 전 목사의 자중과 지도자로서의 책임 있는 언행을 보여주기를 바라며 주위의 원로들과, 함께 한 이들의 사랑의 교도가 필요하다. 한편으로는 애국과 애정없는 인신공격과 좌편향적 적개심, 노골적인 증오감의 표출 은 나라나 교회에 유익이 없으므로 우려하고 경계하지 않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한교연은 “자기 성찰 없이 상대의 잘못을 찾는 전제주의적 진영논리에 사로잡혀 상대를 함부로 매도하고 폄훼해도 마치 이것이 진리요, 선 인양 집단최면에 빠지는 것이야말로 국론을 분열시키고 우리 사회를 더 큰 위기로 몰아넣는 죄악임을 명심해야 할 것”이라며 “‘남의 눈에 티를 보기 전에 네 눈의 들보를 보라’(마7:5), ‘너희 중에 죄 없는 자가 먼저 돌로 치라’(요8:1)하신 주님 앞에 겸손히 머리 조아리는 우리 모두가 되어야 할 것”이라고 단언했다.
출처 : 크리스천월드 


Acts29Times 제호 : Acts29Times | 등록번호 : 서울 0000000 | 등록일 : 2019. 09. 09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희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사라
주소 : (07048) 서울특별시 동작구 양녕로 185 | 대표전화 : 070-8095-1301 | Fax: : 070-8095-1301
편집국 : (070) 8095-1301 | e-mail : acts29times@gmail.com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19 Acts29Time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