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배 통한 ‘집단 감염으로 교계 긴장’ > 뉴스종합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9-25 22:51:58
Acts29Times
사이트 내 전체검색
KWT 방송


뉴스종합

예배 통한 ‘집단 감염으로 교계 긴장’
경기도서 지난16일 은혜의강 등 3곳에서 발생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03-20 10:24

본문

코로나19의 집단 감염 사태로 사회 일각에서 ‘종교단체의 예배 방식의 전환 등으로 더는 종교단체를 통한 집단 감염이 발생해서는 안 된다’는 목소리가 높은 가운데, 예배를 통한 집단감염이 발생해 교계에 안타까움을 전하고 있다.

기독교가 온라인예배 또는 가정예배로 주일예배를 대신하고 있는 상황에서 경기도 성남시는 수정구에 있는 은혜의강 교회 신도 40명이 집단으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은혜의강 교회가 주일 현장예배를 지난 1일에 이어 8일에도 강행한 것이 원인이었다. 앞서 이 교회에서는 목사 부부와 신도 등 6명이 지난 9일부터 15일까지 차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교회에서만 확진 환자가 46명이 됐다.

현재 이 교회는 9일부터 22일까지 2주간 자진 폐쇄한 상태로, 성남시는 경기도와 함께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이로써 교회의 예배를 통한 집단 감염은 현재까지 4번 발생했다. 지난달 26일 부산 온천교회(23명)을 필두로 경기도 수원 생명샘 교회(10명), 부천시 생명수 교회(15명), 성남 은혜의강 교회(46명) 등 모두 94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이중 3곳이 경기도다.

경기도는 지난 15일 예배를 강행한 교회 가운데 신도 간 2m 이상 거리 유지, 발열체크, 마스크착용, 손 소독제 사용, 사용시설 소독 등 5가지 방역·예방지침을 중대하게 위반한 교회들에 대한 ‘집회 제한 긴급행정명령’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 크리스천월드 


Acts29Times 제호 : Acts29Times | 등록번호 : 서울 0000000 | 등록일 : 2019. 09. 09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희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사라
주소 : (07048) 서울특별시 동작구 양녕로 185 | 대표전화 : 070-8095-1301 | Fax: : 070-8095-1301
편집국 : (070) 8095-1301 | e-mail : acts29times@gmail.com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19 Acts29Time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